독설가의 사진이 기록 되는 곳..








이탈리안 슈퍼카 람보르기니 한국 공식임포터인 람보르기니 서울은 4일 오전 서울 청담동 엘루이 호텔에 마련된 발표회장에서 스페인 투우 역사상 가장 용감무쌍했던 황소의 이름을 본딴 람보르기니 아벤타도르 LP700-4런칭 행사를 가졌습니다.

자동차 전문 매체 및 각종 미디어와 함께한 아벤타도르 런칭행사에서 람보르기니 서울은 아벤타도르의 등장을 표현하기 위해 레이저를 통한 현란한 이벤트를 벌였는데... 이때 촬영한 사진과 영상을 소개해 보려 합니다. ^^;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13sec | F/4.0 | 0.00 EV | 29.0mm | ISO-1600 | Off Compulsory | 2011:11:04 11:41:19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60sec | F/4.0 | 0.00 EV | 26.0mm | ISO-500 | Off Compulsory | 2011:11:04 12:03:37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60sec | F/3.5 | 0.00 EV | 18.0mm | ISO-1600 | Off Compulsory | 2011:11:04 11:45:47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60sec | F/3.5 | 0.00 EV | 18.0mm | ISO-250 | Off Compulsory | 2011:11:04 11:46:52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60sec | F/3.5 | 0.00 EV | 18.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1:11:04 11:47:46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50sec | F/5.6 | 0.00 EV | 55.0mm | ISO-1600 | Off Compulsory | 2011:11:04 11:58:42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60sec | F/5.6 | 0.00 EV | 55.0mm | ISO-1600 | Off Compulsory | 2011:11:04 11:59:29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25sec | F/5.6 | 0.00 EV | 55.0mm | ISO-1600 | Off Compulsory | 2011:11:04 12:00:02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50sec | F/4.0 | 0.00 EV | 24.0mm | ISO-1600 | Off Compulsory | 2011:11:04 12:00:48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15sec | F/5.6 | 0.00 EV | 55.0mm | ISO-1600 | Off Compulsory | 2011:11:04 12:00:59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15sec | F/5.0 | 0.00 EV | 48.0mm | ISO-1600 | Off Compulsory | 2011:11:04 12:01:10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60sec | F/3.5 | 0.00 EV | 18.0mm | ISO-320 | Off Compulsory | 2011:11:04 12:01:30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60sec | F/3.5 | 0.00 EV | 18.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1:11:04 12:01:50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60sec | F/4.0 | 0.00 EV | 23.0mm | ISO-800 | Off Compulsory | 2011:11:04 12:04:15




정말 멋지죠? 사진과 영상으로 미쳐 다 표현하지 못하는 이 부족한 실력에 아쉬움이 남을 뿐입니다. ㅠㅠ;;;; 정말 멋졌는데 말입니다.ㅠㅠ 
Posted by 독설家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멋지군요 역시..와우...
    출력은 좀 별로 안올린듯?(레벤톤은 기억 안나지만 무르시가 마지막에 640이었으니까...)
    그래도 공도에서 700마력은...몬스터 급임..ㅋㅋㅋ

  2. 최대출력향상보다는, 저영역대에서의 토크 향상에 중점을 뒀다고 하더라고요.
    다이나노미터 그래프가 나와봐야알겠지망, 최대토크점이랑 알피엠만 봐도 확실히 좋아졌습니다.
    아무래도 서킷보다는 로드에 중점을 둔 모양새같아요.

  3. 아벤타도르는 주황색이 잘 어울리는것 같아요!
    강렬하고 남성적인 느낌이 드는 차인데, 실제로 주행하는 모습을 보고 싶네요 ^^
    포스팅 잘 보고 갑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