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산화탄소(CO) 많이 들어보셨죠?
 

그리 유쾌한 소식과 함께하는 물질은 아닙니다. 


네이버 백과 사전을 일부 발췌하면 - (석탄 · 석유 등을 대량으로 소비하는 공장지대에서는 상당한 양(5ppm 정도)에 달하는 수도 있다. 냄새가 없고 눈에 보이지 않는 독성이 있는 가스로 일산화탄소 중독으로 사망에 이를 수도 있다.)라고 쓰여있습니다.

실제 뉴스에서 간혹 보도되는 '자살'에 사용되는 연탄 등의 직접적인 사망원인이 바로 이 '일산화탄소 중독'이죠.

헌데, 신형 그랜저와 관련한 KBS 보도를 보면(http://news.kbs.co.kr/society/2011/10/21/2375571.html), 평소 1ppm이던 실내 일산화탄소 농도가 주행 10분만에 30ppm으로 기준치의 3배 이상으로 상승한다고 합니다.
 

Aperture priority | Spot | 1/100sec | F/1.8 | 0.00 EV | 50.0mm | ISO-3200 | Flash did not fire | 2011:02:11 20:40:17

                                         이 멋진 그랜저 실내... 알고보면 최첨단 '일산화 탄소 체험실'
 

신형 그랜저는 일산화탄소 체험실인 걸까요? 30ppm으로 당장 사람이 사망하지는 않지만, 그 농도에 노출되는 시간이 중요합니다. 역시 KBS뉴스의 내용을 인용해보면 (김조천 - 건국대 환경공학과 교수): 30ppm의 일산화탄소에 2시간 정도 노출되게 되면 중추신경 장애와 시각 장애 나아가서 정신 장애까지 줄 수 있습니다. 라고 말 하죠. 

당장에 사망에 이르게 할 농도는 분명히 아닙니다. 하지만, 이로 인해 그 수 많은 운전자(표본)에 따라 참담한 결과를 가져올 수 있는 가능성 역시 배제할 수 없다는 것이 중요한 것 입니다.

아시다시피 일산화탄소는 인간 신체에 백해 무익한 무조건 해로운 물질입니다. 단기간이고, 장기간이고 노출되어서 좋을 것이 없다는 이 물질을 현대 그랜저는 "결함"이라고 밖에 할 수 없을 정도로 운전자와 탑승객을 노출시키고 있다는 것이죠.

운전 중 2시간은 생각보다 빠르게 지납니다. 출 퇴근을 하더라도 한 시간 정도는 쉽게 노출되고, 광역 도시로 출퇴근 하거나 주말에 즐거운 드라이브를 가족과 함께 할 때 2시간 운전 하는 건 정말 일반적인 것인데, 그 동안 운전자와 사랑하는 가족이 이 위험한 물질에 노출된다는 건 심각한 문제가 있는 것이죠.

Aperture priority | Pattern | 1/320sec | F/2.8 | 0.00 EV | 170.0mm | ISO-100 | Off Compulsory | 2011:02:13 17:33:34


수천만원짜리.. 그것도 한국을 대표하는 자동차 회사인 현대 자동차의 그 유명한 '그랜저'가 이러한 문제를 발생시킬 줄은 사실 상상도 못 했습니다. 그리고 이 미온적인 대처도 웃기지 않고요.

                                                           사진의 출처:(http://goo.gl/RpFcw)
 

광고하기 위해 '어떻게 지내냐는 친구의 말에.... 그랜저로 대답했습니다.' 이따위 우습지도 않은 광고 말고, 실질적인 품질 향상과 고객만족을 위한 차를 만들어야지, 제원 및 실 달리기 성능에 집중하고, 편안한 옵션 등을 제공하는 대신.... '셀프 자살기능'을 탑재하는 건 너무도 이해하기 힘듭니다. 

이에 비하면 실내 유입되는 가스 때문에 '가스렌저'라는 인터넷 커뮤니티에서 불리는 별명은 차라리 너무도 귀엽다고 밖에 생각되지 않을정도이네요. 우리나라 네티즌 및 운전자들 너무도 착한 것 아닌가 합니다.(여기에 비하면 가속력 하나 부족한 말리부가 갑자기 좋아보임.)

더군다나 이 문제에 대해 현대 자동차는 '필터 교환'으로 대처한다고 합니다. 아마도 트렁크 쪽(C필러 쪽)의 환기구(http://goo.gl/sVT5L)를 말 하는 것으로 추정되는데 애초 필요에 의해서 만들어 놓은 환기구를 막아 놓는 것이라면 더 이해하기 힘듭니다. 역시, 기존 실내(캐빈) 에어필터의 경우 필터를 교체한다고 배기구에서 유입되는 일산화탄소를 줄일 수 있다는 것도 사실 이해하기 힘들고요.

현대는 이 문제에 대해 정밀 조사를 통해 당장에 비용지출에 대함이나 이미지에 얽메이지말고, 장기적인 고객확보와 이미지를 위해서라도 근시안적 태도를 보이지말고 합리적인 처리를 해야 할 것입니다.

앞으로는 자동차를 시승 해 시승기를 쓸 때 유해가스 측정도 같이 해야 하는 거 아닌지 모르겠다... 이거 뭐 장거리 시승하다가 죽겠고만..
현대 자동차 그랜저가 드리는 일산화탄소 흡입 서비스와 함께 떠나는 '자살여행'..... 이 미친 회사, 정신 좀 차려라... 기본은 지켜야잖니?!!

P.S
제가 이 부분에 민감한 것이 본 블로그에 가끔 댓글을 남기던 Crazy Y님이 새로 구입한 구형 프라이드 디젤차량이 차량 문제로 배기가스가 실내로 유입되는데.... 태백에서 이천까지 오는 도중 정말 죽는 줄 알았습니다. 창문을 다 열어도 가스가 들어오고... 요령껏 창문을 잘 열어야 가스가 밖으로 빠져나가는데... 조금이라도 들어오면 정말 메스껍고 머리 아프고 장난도 아니었거든요.

이 경우 일산화탄소 뿐 아니라 배기가스의 다양한 물질들이 들어오는 상태(더군다나 디젤)이라서 실제 일산화탄소 농도로 인해 끼치는 문제보다 더 많은 거부감(유해성을 이야기하는 것이 아님)을 주는 물질들 때문에 실제 유해성은 낮았다고 판단되는데요. 

잘 아시는지 모르겠지만, 실제 배기가스의 위해는 최신 디젤차보다 가솔린 차량이 더 심하다고합니다. 대표적으로 일산화탄소와 같은 실질적인 사망에 이르게 할 수 있는 유독물질 배출량(더군다나 배기량, 거기에 자연흡기엔진)이 말이죠. 그런데 그게 실내로 유입되고.. 이미 그 증상을 느낀 사람이 여럿인데, 필터 교체로 해결을본다?

속은 다 문드러 썩는데... 겉 보기만 멀쩡하게 보이게 하려는 수작으로 밖에 안 보입니다. 원인을 제거 해야 하는게 옳지 않을까요? 저는 그렇게 생각합니다. 제 생각인 틀린 것인지는 모르겠습니다.

당장 눈에 안 보이고, 해결 된 것처럼 보이면 되는 것이고, 그로인해 그 차를 구입할 때 원래 누려야 할 기능성(트렁크 - 원래 여기도 환기되는겁니다. 짐 많이 싫으시죠? 냄새 및 부패와 관련 등..)을 잃는 건 말이 안 된다고 생각하네요. 다 해결해줘야 그 돈 값어치를 하는 차 아니겠습니까? 소비자가 애초에 그걸 알던 모르던.... 그렇게 만들어졌고, 그렇게 쓰여야 하는 차였잖아요.
Posted by 독설家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운전 후 동치미 국물 마셔야 겠네요!!
    연탄가스 마시면 동치미 국물이나 김치 국물 먹어야 된다고 옛분들이 말씀하시던데~~~

    • victoria 2011.10.26 09:20 신고  수정/삭제 댓글주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아놔ㅋㅋㅋㅋㅋㅋㅋㅋㅋ그냥 나갈려다가ㅋㅋㅋㅋㅋㅋㅋ너무 웃겨서..ㅋㅋㅋㅋㅋ동치미국물..차에서 내려서 마시는게 막상상되면서.ㅋㅋㅋㅋㅋㅋㅋ아침부터 빵터졌네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동치미 2011.10.26 15:13 신고  수정/삭제 댓글주소

      주유소에서 렌저손님에게 휴지말고 동치미팩을 주는 ㅎㅎㅎ

    • ㅋㅋㅋ 2011.10.26 16:33 신고  수정/삭제 댓글주소

      훈훈하네요.

  2. 카앤드라이버 2011.10.26 09:35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시원시원!!! 다른파워블로거들은 눈치만보는지 조용하네요!

  3. 국가에서 어떠한 행동도 하지 않는 다면 이건 무서운 일입니다.
    국내와 국외에서의 현기차 대응이 사뭇 궁금해지네요.
    어떤 차별이있을지...

  4. 헐~ 본차량 개발시 실차 운행 실험은 그냥 건너 뛰었나 봐여~~
    돈주고 사는 고객이 크래쉬 더미도 아니구.... ㄷㄷㄷ

    근 데 이정도라면 당근 리콜 아닌가요? 만약 제조사가 안한다면 정부기관서 의무적으로 리콜 시행을 강제할수도 있지 않나요? 아님 한국은 이런 제도 자체가 아예 없다는...? 혹은 있다고 해도 제조사가 워낙 로비를 잘해서 나랏님들은 보고도 안보고 듣고도 안듣고 말할 필요도 안느끼는 건지...@__@

    여기선 제조사들이 가끔 너무 지나치게 리콜해서 짜증 날때도 있는데... 너무 비교되네요...

  5. 속은 다 문드러 썩는데... 겉 보기만 멀쩡하게 보이게 하려는 수작


    울나라수많은 기업들의 고질적인 문제가 아닌가 합니다

  6. 현기차.......양아치보다 못해요.
    해외광고에서 안전은 옵션이 아닙니다...생명인가? 암튼 그래놓고 자국민 생명은 옵션으로 여기죠.

  7. 대우차 ....현대양아치보다 낫죠.
    해외광고에서 안전은 옵션입니다.

  8. 음 이런 문제가 있군요...

  9. 잘 보고갑니다 ^^

  10. '자살 도우미 그랜저'라는 포스팅 제목으로 인행, 방장님은 향후 현대차 시승 행사 및 시승차 협조는 영원히 물건너 갈 것 같습니다. ㅎㅎ

    현대에는 자체적으로 고객 블랙리스트(일명 진상리스트)를 운영하고 있다고 웹상에서 본 적 있는데, - 제가 보기엔 실제 운영하는 것 같더군요. - 블랙리스트 1순위로 올라가지 않을까 염려됩니다. ㅎㅎ

    좋은 하루 보내세요.

    • 사실 그런 거 진짜로 있습니다. 현행 현대/기아 자동차의 시승차를 블로거에게 제공하는 대행사 들은 진즉에 차량을 주지 않았는걸요.ㅎ

      호의적으로 해주지 않는한 절대 그들도 먼저 호의적이지 않습니다. 돈 받으면 받은 값을 해야 그들과 친해지죠.ㅎㅎ

  11. 제가 궁금한 건 2011.10.27 14:19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과연 수출용도 이런 증상이 있는가 하는 것이죠 ㅎㅎㅎ

    • 그럴리가요. 우리의 현다이를 우습게 보시면 안 되죠..ㅋㅋ
      국내에서 제작되어 수출 되는 것으로 아는데, 수정되어 판매될 것으로 보입니다.
      장거리 주행이 많은 곳에선 치명적일테니까요. 더욱이 연료도 국내가 더 좋은 상황인데 ㅎㅎㅎ

      물론, 거기에는 해당 국가 상황에 따른 차등을 둔다는 말로 포장을 하겠죠.ㅎㅎ